요즘 내 책상이다.
요즘 내 마음이랑 비슷하다.

여러가지 힘든 일들이 겹쳐서 몸도 마음도 지쳐갑니다.
힘을 주세요.